[국제]”美, 유럽에 천연가스 보내기 위해 한국 일본 등과 협의”

“美, 아시아 천연가스 수입국과 유럽 공급 협의”
“미국이 접촉한 국가에는 韓 日 印 中이”
“EU, 亞와 스와프 형태 가스계약 가능 여부 논의”
“이 보도 관련해 韓 당국 등 즉각적 반응 없어”


[앵커]
미국 이 우크라우크라 사태 와 관련 해 유럽 에 천연 가가 를 보내기 위해 우리나라 와 일본 등 과 협의 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우리나라가 수입하는 천연가스 물량을 유럽으로 돌릴 수 있는지 협의했다는 것입니다.

김원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블룸버그 통신 은 소식통 을 인용 해 미국 유럽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분쟁 시 아시아 의 주요 천연 가가 수입국 유럽 유럽 에 연료 를 보내는 방안 을 협의 하기 위해 국가 와 접촉 하기 위해 전했습니다 와 접촉 했다 고 전했습니다 전했습니다 전했습니다.

미국 접촉 접촉 접촉 국가 에는 우리나라 와 일본, 인도, 중국 이 포함 되지만, 중국 과 의 접촉은 제한 적 었다었다 고 블룸버그 는 밝혔습니다.

유럽은 현재 천연가스 수요의 40%가량을 러시아에서 수입하고 있습니다.

러시아 의 우크라우크라나 침공 으로 인 해 서방 러시아 에 제재 를 가할 경우 러시아가 유럽 으로 가 가 공급 을 줄일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 돼 왔습니다 왔습니다 왔습니다 왔습니다.

블룸버그 는 또 유럽 연합, UE 당국자들 아시아 아시아 국가들 과 와프와프 형태 의 장기 가가 계약 가능 가능 할지 논의 하고 말 해 말 해 왔다 고 전했습니다 전했습니다.

이 보도 와 관련 해 우리나라 일본, 인도 당국 은 즉각 적 반응 을 보보지 않았고, 중국 당국 과 는 연휴 탓 에 답변 을 얻지 못했다 고 전했습니다.

다만 인도 의국영가 회사인 회사인 게일 게일 게일 은 은 선적분 을 유럽 에 하고 있으며 있으며 비상 사태 절차 절차 절차 시 절차 절차 를 신속히 처리 할 수 ​​있다 고 밝혔습니다 할 수 있다 고 밝혔습니다.

READ  "Ficando longe novamente" Hugh Tal, proprietário de uma pequena empresa... "Quarentena independente e gerenciamento de orçamento adicional" - Financial News

미국 은 이 와 별도로 카타르, 나나지리아, 집트집트, 리비아 등 가가 생산국들 과도 접촉 해 비상 사태 시 생산량 을 수 있는지 협의 중 라라 고 블룸버그 는 보도 했습니다.

조 바바든 미국 대통령 은 지난달 31 일 백악관 에서 세계 최대 천연 가가 수출 국인 카타르 군주 와 정상 회담 을 열고 문제 문제 를 를 한 문제 를 를 한 것 으로 전해졌습니다 전해졌습니다.

블룸버그 는 가가 시장 은 원유 와 달리 예비 용량 거의 거의 없고 에 에 생산량 을 크게 수 없다는 맹점 있다 있다 고 설명 했습니다 했습니다.

그러면서 유럽 이 필요 필요 하는 양은 어느 한 국가 에 의해 공급 될 수 있는 수준 아니라는 아니라는 에너지 장관 의 발언 을 소개 했습니다 했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YTN 김원배 (wb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