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터샷 후 라디오 하차 강석우 “시력 거의 회복”-국민일보

배우 강석우. 국민일보

배우 강석우(65 온누리교회)는 2일 국민일보와 통화에서 “다행히 시력이 거의 돌아온 것 같다. 방송을 그만 둔 뒤 며칠 사이에 시력이 빠르게 회복됐다. 청취자들이 너무 걱정하셔서 이 소식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그 는 지난달 27 일 코로나 19 백신 3 차 (부부터) 접종 후 한쪽 시력 악화 악화 했다며 2017 년 부터 진행 한 CBS FM 라디오 클래식 음악 프로그램 ‘아름다운 당신 에게’ 에서 하차 했다 했다.

강석우는 당시 상황과 관련해 “한달 반 전쯤 부스터샷 접종 후 실명의 위기감을 느삄 정도로. 공포감 에 밤 에 잠 을 잘 잘 못 할 “면서” 나 는 클래식 을 매우 좋아하고 ‘아름다운 당신 에게’ 를 접는 것 은 어려운 일 일었다. 하지만 건강 을 비롯한 여러 가지 을 고려한 끝 에 매일 아침 에 하는 라디오 을 그만 둬야겠다는 결심 을 했다 “고 했다. 이어 “낫게 해달라고 기도도 많이 했다” 고 했다.

배우 강석우 가 지난달 27 일 CBS 라디오 프로그램 ‘아름다운 당신 에게’ 에서 마지막 방송 을 하고 있다. 강석우 인스타그램

그는 다만 시력 회복을 알리는 것을 조심스러워했다. 그 는 “(실명 가능성 을 염두 에 두고) 혼자 눈 을 감고 걸어 보는 였다 였다” 지금 지금 시력 이 회복 된 걸 보면 (부부터 샷 후유증 이) 일시 일시 인 것 것 보인다 보인다. 하지만 아직 시력 저하 등 여러 후유증 있는 있는 있는 있는 있는 걸 정상 됐다 됐다 됐다 됐다 됐다 됐다 고 알리는 알리는 알리는 주저 주저 되는 면 있다 있다 “고 했다 했다.

강석우의 라디오 하차 소식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시력 저하 부작용 논란을 다시금 불러 일란을 다시금 불러 일. 질병 관리청 코로나 19 예방 접종 대응추진단은 그러나 “현재 까지 코로나 19 백신 접종 시력 시력 저하 를 현재 까지” 면서 “인과성 을 확인 중” 라라 고 밝힌 상태 다.

READ  Holmes me salvou Kim Ji Min Park Seon Young, procurando imóveis em Gyeonggi-do onde três gerações podem viver felizes

강석우는 6년 동안 해온 방송을 끝낸 것에 대해서는 담담한 소회를 전했다. 그 는 “원인 을 정확히 알 수 없지만 갑작갑작러운 시력 저하가 없었다면 라디오 방송 을 그만 두지는 것” 라며라며 “내 평안 하다 하다. 특별한 계획은 없지만 염려는 없다. 뭔가를 그만 두고 또 다른 일을 하게 하는 데는 하나님의 계획이 다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고.

배우 강석우. 국민일보

그러면서 신앙을 바둑에 비유했다. 초급 바둑 기사는 한집 두집 정도만 . 하지만 프로 바둑 기사는 처음 시작할 때부터 200집까지 생각한다고 하더라. 나는 초보라서 지금 하는 일이나 결정은 첫 한 수에 불과할 수 있다. 그러나 하나님은 내 인생 전체를 두고 다 계획하고 계신다는 생각을 하면 불안한 마음을 떨칠 계신다는 생각을 하면 불안한 마음을 떨칠 계신다는

그는 당분간 내년 방송 예정인 넷플릭스 드라마 ‘종말의 바보’ 촬영에 집중할 예정이다. 강석우는 지구 종말을 소재로 한 ‘종말의 바보’에서 가톨릭 사제 역할을 맡았다.

강석우는 난치병 어린 어린 의 소원 을 주는 자선 단체 한국 메메크어 위시 재단 (wish.or.kr) 후원회장 으로 활동 하기 도 했다. 과거 국민일보 (2017년 4월 22일) 인터뷰에서는 “지나봐야 안다. 왜 지금 여기에서 이 일을 하는지, 이 사람을 만나야 하는지”라며 “내가 배우가 됐기 때문에 어려운 사람들을 더 잘 돕고 기독교 방송에도 출연할 수 있게 됐실”고 전한 있게 됐실” 다 다”

강주화 기자 rula@kmib.co.kr

▶ 연관기사: 하나님이 어떻게 사용하셨는지 “지나보면 알아요”… 배우 강석우

Jornal GoodNews ⓒ 국민일보(www.kmib.co.kr)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