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구자욱과 5년 120억 연장계약 체결..오승환은 연봉 16억




삼성, 구자욱과 5년 120억 연장계약 체결..오승환은 연봉 16억


©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삼성, 구자욱과 5년 120억 연장계약 체결..오승환은 연봉 16억

삼성이 구자욱과 다년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 라라온즈 는 2 월 3 일 “구자욱 의 비 (非) fa 다년 계약 을 포함 한 2022 시즌 선수단 연봉 계약 을 완료 했다” 고 발표 했다.

먼저 올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획득하는 프랜차이즈 스타 구자욱과 다년 계약을 체결했다. 2012 년 삼성 에 입단 해 푸른 유니폼 입은 구자욱은 상무 야구단 을 마친 후 2015 시즌 부터 KBO 에서 활약 하기 시작 했다. 통산 타율 0.315에 118홈런, 104도루, 562타점을 기록했다. 특히 지난 시즌 통산 53번째로 20홈런 20도루를 기록하며 팀을 가을야구로 이끌었다. 아직 20대의 나이로 앞으로 팀의 중심을 잡아줄 수 있는 선수로 평가받는다.

삼성 은 구자욱 야구 야구 은 물론, 향후 팀 의 중심 될 될 리더십 을 갖춘 라는 라는 판단 으로 다년 계약 을 추진 했다. 구자욱은 5년간 연봉 90억 원, 인센티브 30억 원 등 최대 총액 120억 원의 조건에 사인했다.

다년 계약을 체결한 구자욱은 “삼성을 떠난다는 생각을 한 적은 없었다. 좋은 조건을 제시해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앞으로 팀이 강해지는데 집중해서 매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 팬 여러분께도 감동을 드릴 수 있는 플레이를 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구자욱을 포함한 선수단 연봉 계약도 완료했다.

구자욱을 제외한 선수 중 최고 연봉 인상률은 ‘뉴 에이스’ 원태인이 기록했다. 원태인은 1억3,000만 원에서 130.8% 오른 3억 원에 계약을 마쳤다.

지난 시즌 구원왕 을 차지 한 오승환 은 11 억 원 에서 16 억 원 으로 5 억 원 (45,5%) 오른 금액 금액 사인 하며 최고 인상액 의 주인공 하며 됐다 됐다 됐다 됐다 됐다 됐다 됐다. 이밖에 투수 파트에서는 ​​루키 시즌을 보낸 좌완 투수 이승현이 2.500 만원(83,3%) 오른 5.500 만원에 계.

READ  Governador Jae Hyuk Park "Komayoshi, você está tão obcecado por mim" [인터뷰]

야수 파트에선 새로운 주장 김헌곤이 2,000만 원(12,5%) 인상된 1억8,000만 원에 사인했다. 주전 내야수로 도약한 김지찬은 4,000만 원(57,1%) 오른 1억1,000만 원에 계약하며 억대 연봉을 받게 받게 연봉을 받게.

지난 시즌 팀 의 선전 에 한 역할 을 한 평가 받는 평가 받는 뉴 타입 인센티브 시시템 ‘도 올 시즌 동일 하게 적용 된다. 뉴타입 인센티브 시스템은 선수 본인이 연봉 체계를 직접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 핵심이다. 개인 목표 를 설정 하고 를 를 해 가는 과정 에서 선수들 이 성취감 을 느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 를 갖고 있다.

뉴 타입 인센티브 시시템 적용 대상 선수 19 명 가운데 7 명 목표형 목표형 을, 4 명 도전형 도전형 을 선택 했다. (사진 = 삼성 제공)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