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영국,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규모 파병’ 검토

  • 조지 보드윈
  • BBC 뉴스

사진 출처, Andrew Parsons/Nº 10

사진 설명,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29일 동유럽에 배치된 병력을 두 배로 늘리는 것을 고려 중이라고 밝흄 고려 중이라고 밝혔 다이라고

우크라이나에 대한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영국이 대규모 파병을 검토하고 있다.

보리보리 존슨 영국 총리 는 29 일 성명 을 통해 동유럽 에 배치 병력 을 두 배로 늘리는 것 을 고려 중 라라 고고.

그는 파병으로 “러시아 정부에 분명한 메시지를 전하겠다”고 말했다.

존슨 총리 는 조만간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 과 전화 통화 를 외교 적 해 법 모색 을 촉구 할 예정 예정기도 하다.

번번 주 동유럽 방문 예정인 총리 는 “영국 은 러시아 의 불안정 한 활동 용인 하지 않을 않을 며며, 항상 나토 동맹국 과 함께 할 것 것 것 것 고 고 했다.

그 는 “푸틴 러시아 대통령 유혈 유혈 사태 와 파괴 의 길 을 한다면 것 유럽는 유럽 될 것 라면서라면서” 우크라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우크라 는 미래 미래 스 스 미래 를 스 스 선택 할 있어야 한다 “고 강조 했다 했다.

존슨 총리 는 어어 “우리 군대 가 다음 주 에 에 배치 할 준비 하라 하라 고 했고 했고 육지 와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해상 을 을 을 지원 할 수 있게 했다 지원 수 수 있게 했다 했다 할 밝혔다 했다 했다 했다 밝혔다 밝혔다 밝혔다 밝혔다 밝혔다 밝혔다.

사진 설명,

러시아군 배치 지역(빨간 원으로 표시)

영국 은 군사 훈련 의 목적 으로 에에토니아 에 900 명, 우크라우크라나 에 100 명 상상 의 병력 을 주둔 시키고 있다 있다. 폴란드에도 약 150명의 기병대가 배치돼 있다.

영국 외무부는 31일 의회에서 러시아의 전략적, 재정적 이해관계에 대해 더 강력한 제재를 발표 한 제재를 발표.

영국 은 또한 날날 나토 회원국 장관들 이 브뤼셀 에 모여 군사 적 대응 조치 를 논의 할 때 구체 적 인 파병 계획 을 밝힐 예정 예정다.

존슨 총리는 병력을 늘리는 것 외에, 에스토니아에 방어 무기를 보낼 수도 있다고 말했다.

나토 동맹국을 보호하기 위한 목적으로 영국은 고속 제트기, 전함 및 군사 전문가도 파견도 .

내달 초에는 나토 회원국 정상들을 두 번째로 만날 계획도 세우고 있다.

영국 외무 국방부 장관 또한 완화 촉구 하기 위해 모모크바 에서 러시아 당국 관계자들 과 만날 준비 를 하고 있다.

이번 사태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의 나토 (NATO 북대서양조약기구) 가입에 반발하며 불거졌다. 러시아는 이를 안보에 대한 직접적인 위협으로 보고 있다.

나토 회원국 은 미국, 영국, 라트비아, 리투아니아, 에에토니아 (러시아 와 국경 을 접하고 있는 구소련 공화국) 등 30 개국 개국다.

회원들은 무력 공격이 발생할 경우 협력하기로 돼 있다.

지난달 러시아는 나토 에 우크라우크라 나토 가입 금지 동유럽 에서 중단 러시아 와 인접 하거나 국경 을 접하고 있는 국가 에 미사일 배치 등 3 가지 를 요구 한 바 있다.

동영상 설명,

우크라이나는 어쩌다 전쟁 위기에 처했나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