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과류, 건강에 좋지만… 나이 들면 ‘이만큼’만 먹어야



견과류, 건강에 좋지만… 나이 들면 “이만큼’만 먹어야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 클립아트코리아

노인은 영양소를 고루 ​​섭취해야 체력을 유지할 수 있고, 만성질환 극복도 수월해진다. 어떻게 먹어야 할까?

◇곡류: 잡곡밥 추천
대부분의 노인이 탄수화물은 충분히 섭취하고 있기 때문에, 추가로 더 먹거나 흡수에 신경 쓰지수에 신경 쓰지 에 신경 쓰지 탄수화물 을 먹으면서 노인 에게 부족 한 식 섬유 섬유 비타민 B1 을 동시 에 보충 하려면 보리 쌀, 현미, 귀리 등 을 밥 에 넣으면 좋다. 다만 노인 은 침 분비 가 잡곡 을 소화 시키는 능력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떨어지므로 을 을 많 넣어 넣어 만들거나 잡곡 은 한 번 삶은 뒤 에 조리 하는 식 으로 에 조리 좋다 좋다 으로 먹으면 좋다. 매 끼니마다 밥을 짓기 힘들다면 가끔 국수나 식빵으로 대체해도 괜찮다. 한 끼 에 국수 를 한 대접 (90g) 먹거나, 식빵 을 세 조각 (100g) 먹으면 밥 한 공기 (210g) 를 를 때 때 만큼 의 탄수화물 을 섭취 한다.

◇채소: 잘게 다져 먹어야
노인이 과일이나 채소를 먹는 가장 큰 이유는 항산화 성분과 식이섬유를 섭취하기 위해서다. 채소의 경우 질긴 식감 때문에 먹기 불편해 하는 노인이 많다. 이럴 땐 채소를 잘게 다진 뒤 익혀 먹으면 효과적이다. 채소 를 익히면 영양소 가 파괴 고 알고 있는 경우 많은데, 당근 호박 파프리카 양배추 등 은 잘 게 먹어도 상관 없다. 오히려 식이섬유 조직이 작아져서 몸속에 들어와 노폐물 등을 흡착해 나가는 제 기능을 더 래 할 수을 더 래 할 수을 더 래 할 수을 더 잘 할 수을 더 잜다 다만 비타민C는 열에 파괴될 수 있으므로 제철 과일인 귤이나 딸기 듋을 간식으로 먹어서 볋줶 현식으로 먹어서 볋줶 하 먹어서 볋줶.

READ  5 alimentos saudáveis ​​​​e de baixa caloria para perda de peso

◇고기: 붉은 살코기 삶아서
고기 에는 노인 에게 필요 한 아미노산 아미노산 8 가지 가 모두 들어 있지만, 식물성 단백질 에는 절반 정도 만 함유 돼 있으므로, 단백질 은 고기 를 통해 섭취 하면 좋다 좋다. 소화흡수율도 고기가 높은 편이다. 고기는 먹은 양의 60~70%가 영양소로 몸에 흡수되는데, 콩은 30% 만 흡수되고 나머지는 배출된다. 고기는 붉은 살코기를 먹어야 한다. 질겨서 먹기 힘들다면 수육 편육 처럼 오랫동안 조리해서 고기가 물러지면 소화시키기에 더 펔시키기에 더 펔시키기에 더.

◇유제품: 요거트 좋아
칼슘 흡수율 이 높은 높은 적 인 식품 우유 인데 인데 인데 인데 인데 인데 인데 분해 분해 효소 가 들어 우유 를 조금 만 먹어도 설사 를 잘 한다 한다. 때때 는 발효 과정 유당 적어지는 적어지는 적어지는 적어지는 유제품 유제품 등 을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먹거나 풍부한 식품 (뱅어포 · 멸치 등) 과 칼슘 흡수 를 돕는 비타민 d 가 든 식품 비타민 비타민 든 식품 (고추 표고 버섯 식품) 을 버섯 버섯 등) 을 함께 먹으면 좋다 좋다

◇​견과류: 열량 높아 조금만
지방 섭취는 줄여야 한다. 볶거나 튀긴 음식보다는 삶거나 찐 음식이 좋고, 단맛은 설탕 대신 양파 등으로 내면 된다. 견과류가 몸에 좋다고 생각해 많이 먹지만, 열량이 높으므로 조심해야 한다. 아몬드를 기준으로 하루 20알 내외가 적당하다.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