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호주오픈 테니스 남자복식 16강행…한국 선수로 3번째종합

이형택 정현 뒤 이어…1승만 더 거두며 사상 첫 8강 진출

한국 남자 테니스 간판 권순우(당진시청)가 처음으로 메이저 테니스 대회 복식 16강에 올랐다.

권순우는 22 일 호주 멜버른 에서 열린 호주 오픈 (총상금 7 천 500 만 호주 달러 약 644 억 원) 엿 새째 남자 복식 2 회전 (32 강) 에마르코 마르코마르코 마르코 마르코 기론 마르코 마르코 기론 마르코 기론 마르코 과 과 조로 나서서 알렉산드르 알렉산드르 예소프 예소프 조로 나서서 네도브 예소프 (카자 흐흐탄) -아이삼 울 하크 쿠레시(파키스탄) 조에 2-1(1-6 6-3 7-6<10-7>)로 역전승했다.

권순우는 이로써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 복식 3회전(16강)에 올랐다.

권순우가 메이저 대회 2회전에 진출한 것도 이번 대회가 처음이다.

권순우는 2020 년 호주 오픈 과과 오픈, 지난해 US 오픈 등 에서 3 차례 메 메 메 대회 복식 본선 무대 에 올랐으나 모두 1 회전 탈락 한 바 있다.

한국 선수가 메이저 대회 남자 복식 16강에 오른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앞서 이형택(은퇴)이 2005년 프랑스오픈에서, 정현이 2018년 호주오픈에서 16강까지 오른 바 있다.

한국 여자 선수의 메이저 대회 복식 최고 성적도 16강이다.

이제 권순우는 1승만 더 거두면 메이저 대회 복식 8강에 올라 한국 테니스의 새 역사를 쓴다.

권순우, 호주오픈 테니스 남자복식 16강행…한국 선수로 3번째(종합)

권순우는 이번 대회 단식에서는 생애 처음으로 오른 2회전에서 탈락했다.

네도브예소프와 쿠레시는 각각 복식 랭킹 70위, 42위인 복식 전문 선수들이다.

특히 쿠레시는 한때 복식 랭킹 8위까지 올랐던 강자다.

권순우-기론 조는 네도브예소프-쿠레시 조에게 시작부터 고전했다.

1세트 첫 게임을 러브로 내줬고, 이어진 자신들의 첫 서브 게임도 브레이크 당했다.

6번째 게임을 지켜내 게임점수 1-5로 따라붙었을 뿐, 1세트는 상대 차지가 됐다.

밀리 는 상황 에서 도 미소 잃지 않고 소통 하던 권순우 와 기론은 2 세트 들어 상대 의 앤드 앤드 리듬 에 대한 적응 을 마치고 반격 에 나섰다 ​​나섰다.

READ  µ¿° èüÀü, ³ªÈê ° £ Ç «¸®¡¦Á¤Àç¿ø MVP ¼ ± Á¤

상대 서브 게임을 처음으로 브레이크해내며 게임점수 4-1까지 앞서나갔다.

권순우 – 기론 조는 4-2 에서 맞은 7 번째 자신들 의 게임 에서 는 게임 는 0-40 까지 밀렸지만 끈질기게 따라붙은 끝 결국 결국 점수 를 지켜내 상대 를 힘 빠지게 했고 상대 를 빠지게 했고, 결국 세트 점수 1-1 로 균형 을.

권순우, 호주오픈 테니스 남자복식 16강행…한국 선수로 3번째(종합)

승부는 3세트 타이브레이크에서야 갈렸다.

권순우의 세 차례 스트로크가 승부를 갈랐다
권순우는 7-7 에서 위너를 꽂아 8-7 리드를 만들었다.

어어 권순우 의 두 차례 공격 을 상대가 받아 친 것 이 모두 네트 에 걸려 권순우 – 기론 조의 승리 가 확정 됐다 됐다.

권순우-기론 조는 베슬리 쿨로프(네덜란드)-닐 스컵스키 조와 8강 진출을 다툰다.

쿨로프와 스컵스키는 복식 랭킹이 각각 21위 20위인 복식 전문 선수들이다.

/연합뉴스

Deixe uma resposta

O seu endereço de email não será publicado.